본문 바로가기
통합검색
이전 다음

확장메뉴

도움말

쌍용차, 세상에 없던 SUV ‘토레스’ 인테리어 공개

2022.06.10 엔카매거진 편집부

쌍용자동차(www.smotor.com)가 출시를 앞둔 신차 토레스(TORRES)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한 데 이어 첨단기술과 미래지향적 감각을 확인할 수 있는 인테리어의 핵심요소와 실내 이미지를 9일 공개했다.

토레스의 인테리어 디자인은 쌍용차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 “Powered by Toughness”를 바탕으로 강인하고 모던한 정통 SUV 외관 스타일에 맞게 미래지향적이면서도 편의성을 강조한 Slim&Wide(슬림&와이드) 콘셉트로 인체 공학적 설계하여 탑승객들이 차별화된 UX(User Experience: 사용자 경험)를 체험할 수 있는 인테리어 디자인을 구현했다고 회사측 관계자는 설명했다.

공개한 토레스 인테리어 디자인은 기존 SUV와 확연히 다른 모습을 엿볼 수 있다. 대시보드를 최대한 슬림하게 디자인하여 도심은 물론 캠핑, 오프로드 등 다양한 환경에서 탑승자가 탁 트인 전방 시야를 확보할 수 있어 대자연의 풍경을 한 눈에 담을 수 있는 SUV에 걸맞는 시작적 즐거움을 선사한다.

또한, 토레스에는 기존 인테리어의 복잡한 형태나 아날로그적 요소를 최소화 하였다. 실내에는 물리적 버튼을 최소화한 미래지향적이면서 세련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버튼리스 디지털 인터페이스(Button-less Digital Interface)를 적용하여 각종 정보의 시인성은 물론 조작성과 편의성까지 극대화 했다.

슬림&와이드 인테리어 디자인 콘셉트에 따라 적용한 △3분할 와이드 디지털 클러스터 △12.3인치 다기능 인포콘 AVN △8인치 버튼리스 디지털 통합 컨트롤 패널 등은 주행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제공하고 운전자의 필요에 따라 디스플레이를 터치하여 변경할 수 있는 더욱 직관적이고 편리한 통합 컨트롤 기능을 탑재했다.

▲3분할 와이드 디지털 클러스터는 내비게이션의 방향지시 정보를 비롯한 차량 운행정보, 연비, 드라이빙 모드 등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들어오도록 구성하였으며, 상하단부가 커트된 스티어링휠과 함께 운전자에게 최대한 넓은 시계를 제공한다.

이와 함께 실내 전면 중앙에 위치한 ▲12.3인치 다기능 인포콘 AVN은 인포콘 기능을 통해 텔레메틱스 정보를 제공하여 안전 및 보안 기능을 담당할 뿐만 아니라 뮤직, 팟캐스트, 기타 스트리밍 콘텐츠 등 운전의 즐거움을 선사하며, ▲8인치 버튼리스 통합 컨트롤 패널은 통풍 및 열선 시트, AWD, 공조장치 등 운전자가 조작해야 하는 기능을 통합하여 쉽게 컨트롤 할 수 있게 하였다. 특히, 즐겨 찾기 기능을 추가하여 운전자가 자주 조작하는 기능을 빠르고 편리하게 작동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.

도어에서 IP판넬까지 이어지는 고급스럽고 은은한 불빛의 ▲32컬러 무드램프는 운전자의 취향에 따라 실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도록 32가지 컬러 변경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탑승자는 평온함과 안락함을 느낄 수 있다. 그 외에도 토레스에는 혁신적인 기능들이 적용되어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배가해 준다.

쌍용차 관계자는 “새로운 디자인 비전 및 철학 ‘Powered by Toughness’를 바탕으로 편의성을 강조한 ‘Slim&Wide’ 인테리어 디자인 콘셉트를 적용하여 SUV를 선호하는 고객들에게 확연히 다른 경험과 감성을 느낄 수 있도록 하였다”며 “토레스의 모든 것은 외관 이미지 공개 및 사전계약을 실시하는 6월 13일 확인할 수 있다”고 말했다.

엔카매거진 편집부

media@encarmagazine.com

로딩중입니다.